• 북마크

자유게시판

근하신년

본문

다사다난했던 2019년이 매서운 바람과 함께 우리 곁을 떠나고 있습니다.

다가오는 경자년(우리큰고모성함)은 아무쪼록 모두에게 행운과 축복이 가득하길 잠시 후 재야의 종소리를 들으며 기도합니다.

댓글목록 0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전체 4 건 - 1 페이지